원도심 놀이동산
D-LAND

작품 포맷
포스터
(841 x 1189 mm) 1개
(594 x 841 mm) 2개

참여 작가
천선진 Cheon Sun jin

원도심 안에 있는 동네들은 각기 다른 성격과 매력을 갖고 있다. 동네마다 혹은 원도심 전체적으로 다방하고 입체적인 매력을 어떤 방식으로 전달하고 표현할 수 있을까? 라는 생각을 하게 됐다. 원도심을 다양한 테마와 색다른 놀잇거리가 있는 놀이동산으로 각색해서 표현하면 직접적으로 체험하지는 못하지만, 간접적으로 눈으로나마 즐길 수 있지 않을까? 라는 결론으로 작업을 진행하게 됐다.
놀이동산도 각 테마 마다 기능이 있고 컨셉이 있다. 동네마다 느낄 수 있는 분위기와 심상을 키워드로 도출했다.

놀이기구의 입체적이고 형태적인 특징을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좋은 표현 방법으로 3D를 생각했다. 대전역은 원도심의 시작으로 도심을 다 둘러볼 수 있는 곳이라 놀이동산이나 공원에서 자주 볼 수 있는 코끼리 열차가 생각났다. 오랜 역사가 있는 곳이므로 기차 역사의 시작인 증기 기관 기차를 모티브로 원도심의 코끼리 열차를 표현했다. 중앙시장은 다양한 물건들이 담겨 있는 바구니로 각색하여 형태의 유사성이 있는 바이킹으로 표현했다. 배라는 이동수단이 물건 유통도 하고 어떠한 물건도 담을 수 있는 특성을 중점으로 표현했다. 마지막으로 은행동은 다양한 나이대를 볼 수 있어서 순환적 이미지의 회전목마가 생각났다.

디테일 컷