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도심 미리보기
Preview

작품 포맷
포스터 (600 x 900 mm) 3장

참여 작가
강지유 Kang Ji yu

원도심에는 여러 사람들이 다녀간다. 이곳에 거주하는 사람들이나 자주 놀러 오는 사람들은 원도심에 대해 잘 알고 있는 사람들이지만, 처음 와보거나 많이 와보지 못한
사람들은 잘 모르고 동네의 분위기, 모습들이 낯설고 어색할거라 생각했다. 이런 점에서 대전 원도심의 모습, 사람들의 행동, 분위기, 건물 등을 표현해 보여주면 좋겠다고 여겨 주제로 선정했다.
현장 리서치로 원도심 전체를 돌아다니며 각 동네의 특징이나 사람들 행동, 건물, 바닥의 패턴 등을 수집했다. 수집하지 못한 바닥 패턴들은 인터넷 지도로 돌아다녀 놓친 바닥들을 수집했다. 모은 자료들을 통해 선정된 동네들은 소제동, 정동, 원동, 은행동, 대흥동, 선화동이다. 동네마다 바닥만으로 느껴지는 동네의 분위기를 알 수 있게 자료들을 정리했다.

두 개의 동네를 합쳐 하나로 표현해 두 동네의 공통된 키워드를 도출했고, 바닥의 모습들을 보정 및 왜곡해 글자로 만들어 읽을 수 있도록 했다. 사용된 모든 바닥을 수집해 키워드 글자를 바닥 패턴들로 만들고 나무나 꽃 등 자연물을 채워 넣고 글자와 그 사이에 건물을 그려 넣었다. 그 위로는 그곳에서 볼 수 있는 다양한 사람들의 행동들을 그려 어디에서나 걷고 앉아있는 사람들의 모습을 넣었다.

디테일 컷